2011년 6월 17일(금) 프로야구 결과


    목동 : 롯데 - 넥센

    송승준의 롤러코스터는 여지없네요
    수비수의 아쉬운 모습도 있었지만.. 그래도 3이닝 7피안타 2볼넷 1홈런 7실점 6자책은 좀..
    문성현선수는 오늘도 3실점을 기록했습니다만 팀 타선이 폭발하며 승리를 챙겼네요

    최근 살아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강정호선수가 2루타와 홈런을 치며 3타점
    시즌 8호 홈런을 알드리지가 기록했네요, 알드리지는 8개의 홈런중 4개를 롯데를 상대로 기록했습니다.

    대전 : 두산 - 한화

    양팀은 30개가 넘는 안타를 주고 받는 난타전끝에 가르시아가 끝내기 홈런을 친 한화가 극적인 승리를 따냈습니다.
    가르시아는 3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는데요
    역전만루홈런, 쐐기만루홈런, 끝내기3점홈런입니다.

    광주 : 삼성 - KIA

    KIA 타선이 최강 마운드를 자랑하던 삼성을 초토화 시켰습니다.
    잘던지던 카도쿠라는 무려 11실점하며 무너졌습니다.
    정말 이해가 안가는게 그렇게 얻어맞는데 교체를 하지 않는 이유를 정말 모르겠네요..
    LG 박종훈감독도 임찬규선수가 안좋은데 그냥 놔두다가 사람 바보 만들었는데..
    류일일감독도 참.. 도대체 뭐하는 짓인지 모르겠습니다.
    선발이 최소한의 이닝을 먹어줘야하는것 맞지만 그래도 안좋을때는 바꿔줘야죠.

    어쨋든 KIA는 신나는 득점 놀이를 했습니다.
    21안타 4볼넷 17득점, 선발 전원안타 선발 전원득점
    최희섭선수가 3안타 3타점 , 나지완선수가 3안타 4타점 , 김상훈선수가 1홈런 3타점을 기록했네요
    삼성은 모상기선수의 프로 데뷔 첫 홈런으로 영패를 면한것에 만족해야했습니다.

    잠실 : SK - LG

    카도쿠라의 한이닝 9실점포함 11실점 가르시아의 끝내기 홈런 3경기 연속 홈런보다 더 충격적인 일이 잠실에서 벌어졌습니다. 4-1로 앞선 LG는 9회초 2사후에 무려 5개의 볼넷으로 역전을 허용하는 어처구니 없는 모습을 보이며 역전패를 당하고 말았습니다.

    단순히 역전패를 당했다는것보다 임찬규선수가 계속 볼넷을 허용하며 점수를 내주는데도 교체를 하지 않았다는게 더 큰 문제였다고 생각됩니다.

    임찬규선수는 9회 1사후 등판 첫 타자를 볼넷으로 출루시킵니다.
    이후 박윤선수를 삼진으로 잡고 2아웃을 만들며 경기가 끝나나 싶었죠 
    이후 박진만에게 안타를 맞고 2사 1, 2루를 만들었지만 사실 큰 사단은 나지 않으리라 봤습니다.
    헌데 조동화 스트레이트 볼넷, 정근우 1S1B에서 3개연속 볼로 볼넷 : 밀어내기 4-2
    박재상 2B 2S 다시 볼 파울 볼로 볼넷 : 또 밀어내기 4-3
    최종 볼 3개이후 스트라이크 하지만 또 볼로 볼넷 : 또또 밀어내기 4-4
    안타 1개만 허용하고 볼넷 5개를 허용하며 동점이 되고나서야 겨우 교체가 됩니다.
    하지만 이후 등판한 이대환 선수도 볼넷으로 밀어내기를 허용하며 역전이 되었고.
    박정권에게 안타를 허용하며 한점을 더 내주죠.
    경기는 그대로 끝이 났습니다.

    이 경기는 누구에게 책임을 물어야 할까요?

    전 감독의 잘못이 가장 크다고 봅니다.
    경기는 선수가 하는것이고, 결국 볼넷을 허용하고 동점을 내주건 임찬규인데 
    왜 박종훈 감독 탓을 하냐구요? 

    한타자만 잡으면 경기는 종료되는 상황 잘해주던 임찬규 믿어 볼만하긴 했습니다.
    하지만 볼넷을 계속 허용하는 상황이라면 이야기는 달라지죠

    믿을 선수가 없어서 끌고 간다. 어느정도 납득됩니다.
    헌데 그건 잘 던질때 이야기죠.. 
    오승환이고 박정진이고 손승락이고 간에.. 상태가 안좋으면 교체해야됩니다.
    천하의 류현진도 계속 맞으면 조기 강판이 답입니다.

    헌데 볼넷을 계속 허용해서 한점 한점 주는데도 끝내 교체를 하지 않다가
    동점이 되어서야 교체를 한다? 납득이가나요?

    경기는 선수가 하는게 맞지만 선수를 기용하는건 감독 몫입니다.
    잘하는 선수를 골라서 기용하고, 적절한 투수 교체를 하는것 모두 감독이 하는것이죠 

    임찬규가 아니라면 경기를 이길 수 없었다고 판단했더라도..
    좋지 않은 모습을 보일때는 과감하게 빼줄 수 있는 사람, 
    감독 뿐입니다. 

    뜻대로 스트라이크를 던지지 못하는 투수를 그냥 놔둔것.. 감독이죠.
    그러니 감독의 책임을 물을 수 밖에 없지요.

    투수 교체로 역전패를 당했다면 그저 못한 투수들의 한탄으로 끝났을 경기입니다.
    하지만 이 경기는 수수방관한 감독의 무리수로 인한 패배로 기억될것입니다.

    수수방관 하는 감독이라면 1루 관중석에 앉은 야구팬과 다를게 무엇인가요? 

    [ 참 고 ]

    프로야구 기록의 모든 것 스탯티즈 (www.statiz.co.kr)

    한국야구위원회 KBO(www.koreabaseball.com)

    2011 프로야구 구단별 입장료 및 입장권 예매 사이트


    Posted by 새벽두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