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생의절반★

(1486)
한심한 수비로 3연승을 눈앞에서 놓친 한화 한화스런 수비로 3연승을 눈앞에서 놓친 한화 9연패를 선발진 나름 호투, 홈런으로 끊고 선발진 호투, 홈런으로 연승을 달리고 선발진 호투, 홈런으로 3연승 8부 능선을 넘었으나 수비에서의 삽질로 패하고 맘. 연패 탈출 선발 장민재 5이닝 3실점 호투 5이닝 3실점이 뭔 호투냐고 할 수도 있는데 이전 선발진의 모습을 보면 3회까지 4실점 선발 5.2이닝 6실점 3회까지 6실점 선발 1.2이닝 5실점 3회까지 7실점 선발 3.0이닝 8실점 3회까지 2실점 선발 3.0이닝 3실점 5회 3실점했지만 4회까지 무실점하였는데 초반을 무실점으로 던진것이 호투. 한화는 초반에 털리고 그냥 경기가 끝나는 경우가 많음. 타선이 약해서 초반 대량 실점하면 뭐 할 수 있는게 없음. 그래서 무조건 초반을 버텨야 함. 그걸 장민..
타순을 바꾸고 할 수 있는 것을 했지만, 마운드 붕괴되며 7연패. 타순을 바꾸고 할 수 있는 것을 했지만, 마운드 붕괴되며 7연패. 없는 살림이라도 감독이라면 뭔가를 해야한다. 수베로 감독이 터크먼 1번, 정은원 2번 기용으로 타순 기용에 변화를 줬습니다. 출발을 좋았습니다. 터크먼 출루 후 정은원의 2루타로 선취득점 하지만 이게 전부였네요. 노시환이 땅볼로 물러나면서 추가 득점에 실패. 그리고 김민우가 동점, 역전 홈런을 맞고 이후 추가 실점을 하는 등 3이닝 8실점하면서 싱겁게 끝났습니다. 타순 변경이라는 그나마 할 수 있는 전술을 썼지만. 마운드는 이미 외국인 선발 2명이 모두 없는 가운데 비상 운영을 한달째 하고 있는 상황이었기에 별달리 할 수 있는게 없고. 선수들이 버텼어야 하는데.. 그나마 초반에는 나름 버텼지만 최근에 무너졌고 특히 정말 잘해줘야 하는 김민..
5연패 한화. 리빌딩 뒤에 숨은 대표이사와 단장, 구경꾼이 된 감독과 코치, 최악의 선수들 5연패 한화. 리빌딩 뒤에 숨은 대표이사와 단장, 구경꾼이 된 감독과 코치, 최악의 선수들 그리고 그걸 또 보고 있는.. 운좋은 연승 뒤에 1승 6패 5연패 진행중 구단주는 야구단에 관심이 없고 홍보에만 관심이 있음. 대표이사, 단장은 자기 임명해준 구단주 눈치만 조면서 팬들 상대로 장난질이나 침 하긴 구단주 딸랑이만 잘해도 짤리기전까지 월급 잘나오니 돈주는 구단주 따랑이짓이 편하긴하지. 기본 전력이 형편없으니 성적 책임을 감독, 코치에게 묻긴 어려움 장인인 도구, 재료를 가리지 않는다고 하지만 도구, 재료 상태도 어느정도 수준이 되어야지 너무 질이 낮으면 결과에 한계가 있음 그래서 성적으로 감독 코치를 탓하기는 어려움 하지만 운영은 다른 문제임 터크먼이 득점권에서 최악의 모습인데 계속 3번을 고집하시는..
삼진 15개를 당하고, 타점 없는 경기를 하고도 연승에 성공한 한화. 삼진 15개를 당하고, 타점 없는 경기를 하고도 연승에 성공한 한화. 무기력한 타선의 끝을 보여줍니다. 정규이닝 9번의 공격 중 5번을 1루로 뛰어보지도 못하고 공격을 끝낸거죠. 시즌 OPS 0.615 주간 OPS 0.569 암울한 시즌 타격보다 더 심각했던 지난주 공격력. 컨디션이 괜찮았던 장운호는 부상으로 이탈하고 터크먼은 조정기간인지 본 실력인지 최악의 부진 하주석은 성질만 남았고. 김태연의 작년 반짝을 상수로 믿은건 완벽한 패착입니다. 최재훈 타격감도 살아날줄 모릅니다. 출루는 되고 있다는게.. 그나마 다행. 정은원정도면 감지덕지인 수준. 노시환도 쉬어가는 한주.. 이도윤 박정현 뜬금포로 포장된 기록이라 성적이 유지 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고. 하위 타순을 채워야할 선수들이 상위 타순에 있고 백업 ..
무기력한 타격, 기본 안된 수비, 볼넷 남발 투수. 하지만 대책도 대안도 없는 한화 대책도 대안도 없는 한화, 무기력한 타격, 기본 안된 수비, 볼넷 남발 투수. 롯데, SSG 상대로 위닝 시리즈 키움과의 시리즈 첫 경기 승리 7경기 5승 2패 상승세를 탔던 한화 이후 3연패를 당하며 원래 자리로 돌아가고 있습니다. 토요일 경기 연패를 끊긴했지만 경기는 만족스럽지 못했습니다. 타선은 무기력했고 바보같은 주루로 아웃 헌납 투수는 볼넷 남발 수비의 실책 남발이 이어졌죠 말 그대로 운좋게 승리를 한것. 이런 부진 속에 운 좋은 승리는 시즌 중에 몇번 안됩니다. 시즌은 길고. 한계를 드러내기 마련이죠. 문제는 대책도 대안도 없다는 겁니다. 무기력한 타선 유일하게 선전하던 터크먼 OPS 1.0이 넘기도 했지만. 최근 부진속에 오늘 경기가 끝나고 0.769까지 떨어졌습니다. 주간 5경기 OPS 0..
한화 KIA 트레이드 투수 김도현(김이환) 통산성적 KIA 투수 이민우 외야수 이진영 통산 성적 한화 김도현(김이환) 투수 , KIA 이민우 투수, 이진영 외야수 트레이드 한화와 KIA가 트레이드를 했네요. 김도현 지난해까지 김이환으로 활동했습니다. 2019 2차 4라운드 지명으로 나름 유망주로 팀내에서 기대가 있었습니다. 개대와 달리 성장하지 못하면서 트레이드되었네요. 스탯티즈 기준 구종별 구사율 2022시즌 -> 2019시즌 순입니다. 올시즌은 1이닝 밖에 던지지 않아서 의미가 없긴합니다. 올시즌 제외해도 패스트볼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슬라이더와 체인지업을 구사합니다. 커브도 던질 수 있으나 구사 비율이 줄어들고 있네요 평균 구속 패스트볼 구속이 증가하고 있긴하네요. 피 OPS 경쟁력을 가지기에는 부족한듯 2022시즌은 1이닝뿐이라 뺐습니다. 2021 - 2019 이민우 무려 1차 지명선..
2022 KBO 리그 SSG 랜더스 선발 로테이션 (05월 17일 현재) SSG 선발 예상 2022 KBO 리그 SSG 선발 로테이션 (05월 17일 현재) SSG 랜더스 선발 로테이션 04.02-07. 폰트 노경은 노바 오언석 이태양 04.08-13. 폰트 김광현 노경은 노바 오원석 04.14-19. 폰트 김광현 노경은 노바 오원석 04.20-24 폰트 김광현 노경은 노바 오원석 04.26-30. 폰트 김광현 노경은 노바 오원석 05.01- 06 폰트 김광현 이태양 노바 오원석 05.07-12 폰트 김광현 이태양 노바 오원석 05.13- 폰트 김광현 이태양 노바 4월 19일 - 4월 24일 이 보다 완벽 할 수는 없습니다. 압도적인 선발 그 자체입니다. 무서운건 박종훈, 문승원 수준급 선발 자원 두명이 빠져있는 상황이라는 점입니다. 오원석 폰트 김광현 노경은 노바 오원석 로테이션이 예상됩니다..
2022 KBO 리그 NC 다이노스 선발 로테이션 (05월 17일 현재) NC 선발 예상 2022 KBO 리그 NC 선발 로테이션 (05월 17일 현재) NC 다이노스 선발 로테이션 04.02-07. 루친스키 파슨스 신민혁 송명기 이재학 04.08-13. 루친스키 파슨스 신민혁 송명기 이재학 04.14-19. 루친스키 파슨스 신민혁 송명기 이재학 04.20-25. 루친스키 파슨스 신민혁 송명기 김태경 04.26-30. 루친스키 파슨스 김시훈 송명기 이재학 05.01-06 루친스키 파슨스 김시훈 송명기 이재학 05.07-12 루친스키 파슨스 김시훈 송명기 개막 5인 로테이션이 돌아가고 있습니다. 하지만 루친스키 파슨스 2명을 제외하고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부진이 계속되면 변화가 불가피하겠죠. 4월 19일 - 4월 24일 일단 이재학부터 시작합니다. 04월 26일 - 5월 1일 4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