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민의 호투와 이대수 최진행의 홈런..
    유원상 박정진 오넬리 계투진의 마무리로 이글스가 시즌 첫승을 올렸습니다.


    롯데 선발이 지난시즌 한화와의 경기에서 호투했던 이재곤은 환화의 빈약한 타선을 상대할 예정이였고,  반면 한화선발 안승민은 롯데팬들의 열렬한 응원을 등에 엎은 롯데 강타선을 상대해야 했던 터라 롯데의 압승을 예상했었습니다. 하지만 야구는 모르는 것이더군요.

    안승민


    꾸역꾸역 5이닝을 막은 안승민선수가 최고의 수훈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1회 무사 3루위기를 맞았지만 후속 3타자를 범타로 처리하며 위기를 넘깁니다.
    2회 3루수 실책, 안타 무사 1, 2루 위기에서는 전준우를 내야 뜬공으로 아웃 카운트를 늘렸고,
    박종윤선수를 볼넷으로 출루시키며 1사 만루 위기가 이어졌지만 황재균, 김주찬을 범타로 처리하며 또 다시 위기를 넘겼습니다. 4회에는 강민호, 전준우선수에게 연속 안타를 허용 또 다시 무사 1, 2루 위기를 자초했지만 후속 3타자를 깔끔하게 처리하며 또 한번 위기를 넘깁니다.
    실점은 3회 이대호선수에게 허용한 솔로홈런이 유일했으며 3번의 위기에서는 단 하나의 적시타도 허용치 않고 잘 막아냈습니다.

    류현진선수의 개막전 부진으로 자칫 완전히 가라앉을 수 있는 분위기에서 안승민선수의 이런 호투는 이글스에게 큰 힘이 되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이대수, 최진행


    서로가 찬스를 놓치며 진행되던 경기는 이대수선수의 뜬금 포가 작렬하며 균형이 깨집니다.
    이대수선수의 타구는 처음에 평범한 외야 뜬공으로 생각했는데요.. 그냥 넘어가버리더군요..
    이 홈런을 결국 이 경기의 결승 타점이 됩니다.

    최진행선수는 4회 무사 만루 찬스에서 희생플라이로 1타점, 6회 솔로 홈런으로 쐐기 타점을 만들어냈습니다.
    4회 찬스에서 적시타를 날렸다면 한화가 좀 더 쉽게 경기를 펼칠 수 있었겠지만 최소한의 타점을 만들어냈고.
    생각보다 빠른 시즌 개막 2경기만에 나온 홈런은 너무나 반가운 홈런이였습니다.


    유원상 - 박정진 - 오넬리

    단 3점을 얻는데 그쳤지만 한화의 구원진은 이를 끝까지 지켜냈습니다.
    안승민을 구원한 유원상은 6회 삼자범퇴를 깔금하게 이닝을 마무리합니다.
    하지만 7회에도 등판한 유원상은 첫 타자를 볼넷으로 출루시키며 볼질의 악몽이 떠오르게 만듭니다.
    다행스럽게 후속타자 김주찬을 뜬공으로 처리했고, 한대화 감독은 박정진으로 한박자 빠른 투수 교체를 합니다.
    좌타 이승화선수 타석이였기에 박정진선수의 투입이 불가능한 상황은 아니였지만.. 7회 1사였고 박정진선수가 등판하면 대타가 나올 확률이 높은 상황이였기에 고민을 할 수 밖에 없었지만 과감하게 교체를 하더군요.
    롯데는 예상대로 우타 정보명을 대타로 내세웁니다. 
    박정진선수는 침 착하게 정보명을 우익수 플라이로 잡아냈고,, 우익수 강동우선수는 빠른 판단으로 1루 주자 까지 잡아내면서 더블플레이로 이닝을 종료시켜 버립니다. 롯데는 좋은 기회를 일순간에 날려버렸지만 한화에게는 최고의 시나리오가 된 셈이였죠 

    박정진선수가 8회 1사 이후 이대호 홍성흔선수를 연속 출루시키자 또 다시 한박자 빠른 교체를 감행합니다.
    마운드에 오른 투수는 마무리 오넬리.. 오넬리는 1사 1, 2루의 위기상황에서 삼진과 투수 땅볼로 이닝을 깔끔하게 마무리합니다. 9회에도 2아웃을 가볍게 잡으며 손쉽게 이닝을 마무리 하는듯 했지만.. 위기는 또 찾아오더군요..
    오넬리선수가 2아웃이후 연속 볼넷을 허용하며 위기를 자초한것이죠.. 
    하지만 2사 1, 2루 상황에서 조성환선수를 삼진으로 잡고 힘겹게 경기를 마무리 시킵니다. 

    한화는 한 박자 빠른 투수 교체가 성공하며 결국 승리를 지켜냈지만 정상적인 운영은 아니였다고 생각됩니다. 
    안승민이 잘 던졌지만 5이닝밖에 던지지 못하면서 불펜이 일찍 가동될 수 밖에 없었고, 줄줄히 빠른 교체를 할 수밖에 없었죠. 불펜진이 두터운 팀이라면 버티겠지만 한화는 믿을만한 선수가 부족한 상황 시즌 초반에는 이런식의 운영도 가능하겠지만 시즌이 흐르면서 한화의 발목을 잡을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선발이 좀더 버터주거나.. 불펜 투수의 양적 질적 강화가 필요해 보이는데요.. 
    현재 한화의 선발진은 5이닝만 잘 던져줘도 감사한 상황이니 긴 이닝까지는 무리겠죠, 결국 불펜진의 각성을 믿는 수 밖에 없다고 봅니다.  윤규진, 마일영선수가 잘해줘야 겠고,, 안영명선수의 컴백을 기대하는 수 밖에 없을듯하네요.

    개막 연패를 우려했었는데요. 집중력을 보이며 1승 1패를 가지고 홈 개막전을 치를 수 있게 되었습니다.
    홈 개막전에는 아마도 데폴라선수가 나오겠지요.

    Posted by 새벽두시
    • Favicon of http://cosmosyagoo.tistory.com BlogIcon 우주야
      2011.04.04 13:16

      이대수 홈런은 공 쳤을 때 딱 직감했습니다. 근데 방망이는 왜 내동냉이 친건지 ㅋㅋ
      최진행은 완벽한 어퍼스윙으로 홈런을 만들어낸 인상적인 경기였죠.
      안승민이 어제와 같은 활약만 해준다면, 부족한 선발진에 정말 큰 힘이 될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godlessjm.tistory.com BlogIcon 새벽두시
        2011.04.04 17:08 신고

        전 넘어갈줄 몰랐습니다. 전형적인 잘 맞았지만 힘이 모자라서 플라이로 죽는 타구라고 생각했거든요. 근데 한참을 날아가더라구요.. 방망이는 너무 좋아서 던졌다고 하더라구요
        안승민이 이정도 활약만 해줘도 선발에 숨통이 트일듯합니다.

    • Favicon of http://tospring.egloos.com BlogIcon 박양
      2011.04.04 17:32

      어제 정말 간이 콩알만해진 경기였어요. 7회 8회 9회..다들 등판하자마자는 위기를 잘 넘기는데, 스스로 위기를 만들더만요.-_- 특히 어제 오넬리..계속 볼만 던지다 조성환한테 깔끔한 스트라이크 던지는 순간. 저도 모르게 외마디 비명을 지르고 말았답니다..

      헌데 우리 타선 진짜 어쩌죠? 암만봐도 답이 없어요. 전현태가 DH라는 현실이 넘 슬퍼요.

      • Favicon of https://godlessjm.tistory.com BlogIcon 새벽두시
        2011.04.10 23:14 신고

        오넬리가 이날 이후 오늘(일요일) 처음 나왔다죠 -_-;

    • Favicon of http://blogmania.tistory.com/ BlogIcon ILoveCinemusic
      2011.04.04 20:13

      야구도 인생도 점치기 힘들지요...1승1패했으니 사이가 좋네요 ㅋㅋ~

    • 린담냥
      2011.04.05 15:26

      우연히 들러서 잘 보고 갑니다. 저도 큰 기대 안하고 있었는데,,! 주중 야구가 시작되는 화요일, 이렇게 꼼꼼하고 재밌는 글 또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godlessjm.tistory.com BlogIcon 새벽두시
        2011.04.10 23:16 신고

        방문해주시고, 댓글 달아주셔서 고맙습니다.
        답글이 늦었습니다. (__)

    • 배움ing
      2011.04.05 15:51

      오랜만에 글이 올라왔네요.
      바쁘셨나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