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인생의절반★/독수리들

(686)
지난주와 달리 빠른 선발 교체를 단행한 최원호 하지만 졌죠. 산체스의 5이닝 1실점 호투 도저히 공략 못할것 같던 두산 선발 김동주를 상대로 한타임 공략에 성공해서 3득점 지난주 최원호라면 산체스를 6회에도 올렸을 것이다 하지만 빨랐죠! 칼같은 교체. 하지만 망했죠! 올라오는 불펜마다 망.. 지난주 문동주 류현진 김민우로 이어지는 여유 세잔 문동주 경기는 문동주가 겨우 추가 실점 막고 페라자가 멱살잡고 끌어 올리면서 겨우 승리. 류현진 김민우 경기는 결국 지고 팀은 연패. 선발 여유롭게 끌고가다 경기 다 지고.. 연패 끊어야 하는 상황. 여유가 없어진거다. 그래서 칼같이 교체한것으로 본다. 하지만 불펜이 이를 견뎌주지 못함. 그래서 지난주 여유를 부리면 안되었던거다. 지난주 냉정하게 보고 류현진, 김민우를 교체. 이기는 경기를 했어야 했다. 그랬으면 오늘 경기는 ..
최원호 감독의 여유로움, 안일함. 팀을 3연패에 빠뜨렸다. 개막하자마자 꼬라박고 하위권 싸움을 하다가올시즌 7연승 달리면서 상위권에 올라 시즌을 하니 여유가 넘치게 된것일까?  최원호 감독이 여유를 부리는 투수 운영으로팀을 3연패에 빠뜨렸다.  개막전 패배 후 7연승을 달려 승패 마진 +6으로출발한 한화는 롯데에 패하며 연패가 끝났다 7승 2패  문동주 선발 경기에서 1:4의 상황에서문동주를 그대로 끌고가는 여유를 보였고다행스럽게도 문동주가 잘 막고 타선이 터지면서 역전승을 하게 된다이 경기는 이전 글에서도 적었듯이 최원호 감독의 여유에 보내는 경고였다.선발 운영을 이름값을 보고 여유있게 하면 안된다는 경고장. 류현진 선발 등판 경기에서 4:0 리드 상황이 4:4가 되고 4:5 역전이 되고서도 투수 교체를 하지 않다가 4..
최원호 감독이 선수 이름값(류현진, 문동주)에 판단이 흐려지면 한화에 위기가 온다 최원호가 류현진이라는 이름값에 판단을 제대로 못해서 경기를 망쳤습니다. 류현진이니까 쉽게 교체 할 수 없었다. 류현진이 해줄거라 믿고 교체 안했다 어떤 마음으로 방치를 했건 마찬가지입니다. 차라리 만루 홈런 한방을 걍 맞아버려서 해볼 틈이 없었다면 모르겠지만 똑딱 1실점 똑딱 1실점 똑딱 1실점 초구, 2구에 계속 두들겨 맞고.. 4:0 리드를 다 까먹고 역전까지 당했는데도 그냥 구경하다 추가 실점하고서야 교체를 했죠. 문동주 선발 경기도 비슷했습니다. 이 경기는 먼저 실점했죠 0:2 상황 상대 선발에 눌려 끌려가던 경기였는데 노시환의 한방으로 1:2 분위기 전환에 성공했죠 하지만 문동주가 바로 실점하면서 1:4가 됩니다. 여기서 문동주를 그냥 끌고가죠. 류현진 경기와 달리 문동주는 막았고요. 타선이 터..
한화 개막전 17타석 연속 아웃 이후 파죽의 3연승. 류현진 부진 문현빈 실책 4회 1사 만루 득점 후 17타석 연속 아웃 개막전 홀랑 말아먹고. 대 실망한 이후 한화 파죽의 3연승 시즌 2차전 - 8:2 LG 페냐 6.2이닝 2실점 QS 페라자 연타석 홈런 채은성 쐐기 3점 홈런 시즌 3차전 - 6:0 SSG 김민우 5이닝 무실점 한승혁 이태양 김범수 주현상 불펜 4이닝 무실점 1피안타 팀 영봉승 노시환 시즌 첫 홈런 시즌 4차전 - 3:1 SSG 산체스 5.2이닝 1실점 2안타 3득점 SSG 9사사구 3실책으로 자멸한 경기 어쨌든 점수를 내고 지켜냈으니 승리한것 박상원 불안했으나 시즌 첫 세이브 시즌 2차전은 개막전 패배를 그대로 갚아줬고 SSG와의 시즌 첫 대결은 힘으로 압도했으며 두번째 대결은 상대 자멸을 잘 받아 먹고 지켜내고 이겼습니다. 개막전 ..
2024 한화 개막전. 류현진 부진, 문현빈 실책보다 17타자 연속 아웃이 더 실망스럽다. 개막전을 보지는 못했습니다. 볼 수 없는 상황이라 문자로만 대략봤습니다. 경기를 안봤어도 본것 같은 느낌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개막전 패배의 원인은 많습니다. 류현진의 부진 문현빈의 실책 하지만 진짜 원인은 타격에 있습니다. 2회초 무사 1, 2루에서 득점하지 못했고 (2회말 선취 2실점은 덤) 4회초 무사 만루에서 겨우 1득점에 그쳤죠 (4회말 2사후 볼넷 그리고 실책 후 와장창 3실점) 그리고 5회부터 9회까지 한명도 출루 못했습니다. 경기 초반 분위기를 가져올 수 있는 기회를 놓쳤고 결정적인 실점을 하고 나서.. 무기력하게 죽으면서 경기가 끝나버렸습니다. 문현빈이 실책하지 않았거나 실책 후 류현진이 무실점으로 막았어도 2:2 동점입니다. 추가 득점을 못하면 이길 수 없던 경기였어요. 한화 타선이 ..
류현진이 돌아온다. 한화는 달라 질 수 있을까. 설마했던 류현진이 돌아온다. 2012년을 끝으로 메이저로 떠났던 12년 만에 돌아온다. 류현진이 떠나기전 4년간 한화는 꼴찌 꼴찌 꼴찌앞 꼴찌를 기록했고. 최근 4년간 한화는 꼴찌 꼴찌 꼴찌 꼴찌앞을 기록했다. 팀 투수 WAR 2009-2012 : 14.66 - 14.30 - 13.21 - 15.31 류현진제외 2009-2012 : 8.27 - 5.10 - 9.80 - 8.77 2020-2023 : 12.32 - 9.97 - 6.62 - 13.75 2009-12 류현진 제외 WAR 10을 한번도 넘지 못했던 한화 최근 한화 투수진은 2022 바닥을 찍고 반등에 성공했다. 팀 선발 WAR 2009-2012 : 6.76 - 7.56 - 9.25 - 10.99 류현진제외 2009-2012 : 0.49 - (1..
2023시즌도 사실상 끝난 한화 이글스 최원호에게 날개는 없다. 추락하는 원호 이글스에 날개는 없다. https://godlessjm.tistory.com/3694 는 글을 쓴 이후 바로 열린 주말 2경기 모두 승리 했고, 이어 열린 주중 1승 1무 1패로 반타작 그리고 후 주말 첫경기 승리하며 4승 1무 1패의 상승세. 추락하는 원호 이글스에 날개가 있나 ?? 위기마다 살아난 최원호가 이번에도 살아나나 싶었지만.. 귀신같이 6연패를 당했네요. 연승을 하는것 보다 연패를 당하지 않는것이 더 중요하다고 봐서 최원호가 나름 긴 연패를 피하면서 나름 잘 버틴다고 생각했지만.. 후반기 와장창 무너지네요. 42승 59패 6무 승패마진 -17까지 떨어졌습니다. 사실상 진짜 시즌 쫑났죠. 승률 5할을 5위 싸움 승률이라 본다면 37경기 남은 경기에서 27승 10패를 해야 승률 5..
노시환 문동주에 이어 김서현, 문현빈이 성장하면 한화는 강팀이 될 수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한화 구단의 착각. 한화 팬들의 착각이죠. 일부 선수가 슈퍼 스타가 된다고 절대로 강팀이 되지 않습니다. 슈퍼 스타가 우승, 가을야구를 확정할 마침표를 찍을 선수가 될 수 있는데. 전제 조건이 있습니다. 슈퍼스타가 마무리를 할 수 있도록 해주는 수 많은 평범한 선수가 있어야 해요. 슈퍼 스타만 가지고서는 불가능합니다. 한화는 류현진 김태균 이범호 데리고도 꼴찌 했던 팀입니다. 한화는 왜 슈퍼 에이스와 국대 4번 타자와 국대 3루수를 데리고도 꼴찌 했는가. 간단합니다 나머지가 너무 못하니까요. 문동주 노시환이 류현진 김태균 급이 되고 문현빈이 이범호 급이 되고.. 김서현이 또 한자리를 차지해도.. 그때의 이글스와 다를게 없습니다. 한화가 강팀이 되려면 평범한 선수가 평..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