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혼혈선수 트래프트(2월 2일)에 이어서 오늘(2월 3일) 신인 드래프트가 있었습니다.

    혼혈선수 드래프트와 신인 드래프트를 분리하면서 드래프트를 요상하게 운영하면서 말이 많았는데요
    혼혈선수 드래프트 상위픽을 신인 드래프트 하위픽은 가진팀이 쓸어가면서 역시나 문제가 되었고..
    오늘 드래프트도 어수선한 분위기에서 진행되었네요

    어쨋거나 결과

    2009 KBL 귀화혼혈선수 드래프트 결과


    1순위 전주 KCC – 토니 애킨스

    2순위 서울 삼성 에릭 산드린

    3순위 창원 LG  - 그렉 스티븐슨

    4순위 안양 KT&G – 케빈 미첼

    5순위 부산 KTF – 크리스 벤

    6~10순위 지명 포기

    6순위 원주 동부

    7순위 대구 오리온스

    8순위 서울 SK

    9순위 울산 모비스

    10순위 인천 전자랜드

    2009 KBL 신인드래프트 결과


    <1라운드>
    1픽      전자랜드 - 박성진 (중앙대)
    2픽      오리온스 - 허일영 (건국대)
    3픽      모비스    - 김종근 (동국대)
    4픽       SK        - 변현수 (명지대)
    5픽       동부      - 김명훈 (경희대)
    6픽       동부      - 박진수 (중앙대)
    7픽        SK       - 김우겸 (한양대)
    8픽       모비스   - 지명권 포기
    8픽      오리온스 - 김강선 (동국대)
    9픽      전자랜드 - 송수인 (연세대)
    10픽      KTF     - 이상일 (한양대)

    <2라운드>
    1픽       동부      - 지명권 포기
    2픽        SK       - 박규섭 (명지대)
    3픽       모비스   - 최윤호 (고려대)
    4픽      오리온스 - 지명권 포기
    5픽      전자랜드 - 지명권 포기
    6픽       KTF      - 지명권 포기
    7픽       KT&G    - 김보현 (단국대)
    8픽         LG      - 박기문 (명지대)
    9픽       삼성      - 박대남 (명지대)
    10픽      KCC     - 최성근 (동국대)

    <3라운드>

    4픽  KT&G - 박성훈(연세대)

    혼혈선수를 뽑은 구단은 신인드래프트에서 2라운드 하위순번으로 자동으로 밀려나게 되었습니다.
    즉, 1라운드 5~8순위픽을 가진 KCC는 혼혈선수 에킨스를 뽑으면서 2라운드 10번(전체 20번)으로 신인지명이 밀려나게 되었습니다. 혼혈선수를 뽑은 5팀은 2라운드 10번부터 KCC - 삼성 - LG - KTNG - KTF 순서로 신인 드래프트가 정해지게 되었습니다.

    혼혈선수를 지명하지 않은 5팀이 1라운드 1~5픽, 1라운드 6~10픽, 2라운드 1~5픽까지를 지그재그로 뽑게되었습니다. 1라운드 8번픽을 모비스가 포기하면서 오리온스가 9번에서 8번, 전자랜드가 10번에서 9번혼혈선수 드래프트중 최하순위던 KTF가 1라운드픽을 지명했습니다. (원래 드래프트는 포기하면 공석이 되지만 올해는 혼혈선수로 인해서 좀 이상하게 드래프트가 진행되면서 1라운드공석을 막고자 공석으로 두지않고 자리를 채웠다고 합니다)

    2009 혼혈, 국내선수 드래프트 팀별 지명현황
    전자랜드 -  1 박성진 (중앙대)  9 송수인 (연세대) 15 포기
    오리온스 -  2 허일영 (건국대)  8 김강선 (동국대) 14 포기
    모비스    -  3 김종근 (동국대)  8 포기                 13 최윤호 (고려대)
    SK         -  4 변현수 (명지대)  7 김우겸 (한양대) 12 박규섭 (명지대)
    동부       -  5 김명훈 (경희대)  6 박진수 (중앙대)
    KTF       -                           10 이상일 (한양대) 16 포기                                            5 크리스 벤(혼혈)
    KT&G     -                                                     17 김보현 (단국대) 24 박성훈(연세대)   4 케빈 미첼(혼혈)
    LG         -                                                     18 박기문 (명지대)   3 그렉스티븐슨(혼혈)
    삼성       -                                                     19 박대남 (명지대)   2 에릭산드린(혼혈)
    KCC      -                                                      20 최성근 (동국대)   1 토니에킨스(혼혈)


     

    Posted by 새벽두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