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울산모비스는 지난시즌 정규시즌 우승을 하고도 플옵 4강에서 탈락을 하더니 올시즌 개막 4경기 1승 3패
    모비스의 지난시즌
    2005년 03번(김효범) 모비스 지명 유일한 상위지명자이나 크지 못하고 정체
    2007년 10번(함지훈) 모비스 지명
    2008년 10번(천대현) 모비스 지명
    2007년 11번(박구영) 모비스 지명
    2004년 11번(김현중) 오리온스 지명, 이후 LG로 트레이드 군 제대후 모비스 임대
    2007년 09번(우승연) 삼성에서 임대
    모비스는 국내선수중 김효범을 제외하고 전원 1라운드 하위픽 선수들로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김현중과 우승연은 무려 임대선수 .. 즉 빌려온 선수로 우승을 만들어 냈다는 말이지.
    올시즌은 김현중과 우승연이 돌아갔고, 박구영이 군입대를 했지만 1라운드 1번픽이 2명이나 군제대후 복귀를 했다.
    양동근과 김동우
    두선수는 3년전 모비스가 정규시즌 2연속 우승 할 당시의 우승맴버. 
    양동근과 김동우가 돌아오면서 더욱 강력해질것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멀어진 3점 라인에 적응못하는 선수들과 답답한 수비..등으로 패배를 적립하고 있는 중이다.

    프로리그 웅진스타즈는 지난시즌 6위권에서 맴돌다 급 추락 후.. 풀옵진출에 실패하더니 올시즌 개막 3경기 3연패중이시다.
    웅진스타즈는 지난시즌 3라운드때 특별히 진행된 팀리그 방식에서도 마지막 경기를 놓치면서 플옵 진출에 실패하더니 6위권을 유지하던 정규시즌에서도 팀의 중심인 김명운, 윤용태가 결정적인 패배를 선물해주면서 풀옵 진출에 실패하고 말았다. 시즌후 FA 영입을 기대했지만 별다른 움직임이 없던 웅진은 김준영이 은토하면서 오히려 전력 공백을 맞았다. 
    다행스럽게 한상봉을 영입하면서 공백을 메꾸었지만.. 현재까지는 기대이하. 

    프로야구 한화이글스는 지난시즌 전반기 상위권을 유지하며 플레이오프 진출을 눈앞에 두었다.. 가.. 후반기 들어서 신들린듯한 패배로 극적인 플로에오프 진출 실패를 맛보았다. 그리고 맞이한 2009시즌 올시즌에는 기대도 하지 말라는듯.. 실들린 연패로 초장부터 꼴찌를 내달리더니 그대로 꼴찌로 완주를 한다. 세상에 -_-;;
    야구는 시즌이 끝나버려서 잘 좀하자고 주문해봐야 별 소용이 없을듯 하다.
    FA 계약이나 잘 좀 성사시켜 줬으면 좋겠다. 

    지난해 8월 올림픽 이후 암울한 시즌의 연속..
    프로야구 후반기 한화이글스의 급 추락
    모비스의 풀옵 4강 탈락
    웅진스타즈의 프로리그 3라운드 팀리그 풀옵 진출 실패
    웅진스타즈 정규리그 플옵 진출 실패
    올시즌 한화이글스 꼴찌
    울산모비스 1승 3패 현재 꼴찌
    웅진스타즈 3패 현재 꼴찌

    응원하는 팀들 죄다 꼴지라니.. 너무하잖아.
    어쩌다 내 응원팀들이 이모냥이 된건지 ㅠ ㅠ
    참 살맛 안난다.

    Posted by 새벽두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