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가 반격의 1승을 올렸네요

    3차전까지 승리팀이 단 2점만을 내면서 승리하고 있습니다.
    투수들의 강력함에 타자들이 거의 활약을 못해주고 있는데요.
    1, 2차전이 삼성 타자들의 적시타 한방에 3차전은 SK 타자의 홈런 2방이 승부를 결정지었습니다.

    3차전 SK 선발 송은범은 1회부터 매이닝 주자를 출루시키면서도 끝내 실점하지 않고 5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냈습니다. 3회까지 퍼펙트로 눌리던 SK는 4회 박재상의 홈런으로 선취점을 뽑은후 5회 최동수의 홈런으로 추가점을 냅니다. 홈런으로 득점이 났기에 특별히 상황을 설명할것도 없네요..
    그리고 시리즈 처음으로 리드한 가운데 불펜진이 제대로 가동되며 삼성 타선을 막아냅니다.
    이승호(0.2) 정대현(1.2) 정우람(0.1) 엄정욱(1.1)

    1, 2차전과 마찬가지로 먼저 득점한팀의 불펜 투수들이 그 점수를 지켜냈습니다.
    1, 2차전은 삼성이 주인공이였다면 3차전은 sk가 주인공이였다는게 다른점이겠네요

    삼성이 아쉬웠던 장면은 3회와 4회가 되겠네요
    3회 1사 만루에서 채태인, 최형우가 연속 삼진을 당하면서 득점에 실패하는데요.
    최형우의 삼진이 너무 뼈아팠네요..
    최형우는 초구 유인공에 헛스윙하더니.. 무엇에 홀린듯 2, 3구도 헛스윙하며 허무하게 삼진을 당했죠

    4회에는 무사 1, 2루에서.. 번트 작전이 나왔는데요.
    번트를 하려던 타자 신명철의 애매한 모습에 주자가 속아서 그만 3루에서 죽고 말죠 ;;
    작전 실패.. 그리고 득점에도 실패합니다. 

    3차전 3회초 최형우의 타석은 2차전 6회초 sk 공격시 무사 2, 3루에서 박정권 타석을 보는 듯했습니다. 
    0-2로 끌려가던 sk는 박재상 볼넷, 최정의 2루타로 무사 2, 3루의 황금 찬스를 얻는데요
    타석에 들어선 박정권이 초구 유인공에 헛스윙하며 시작하더니 결국 1루 땅볼로 허무하게 아웃되고 말죠
    그리고 SK는 득점에 실패합니다.
    (물론 이후 박정권은 8회 속죄(?)의 적시타를 기록하지만 팀은 결국 패하고 말았죠)
    2차전 박정권, 3차전 최형우를 보면서.. 양팀 투수들이 강하다는것을 다시한번 느꼈습니다..

    4회초 장면은 2차전 8회초 SK의 공격이 떠오르더군요
    SK는 박정권의 적시타로 1-2로 추격한 무사 1, 2루에서 바뀐 투수 오승환을 상대로 번트 작전을 구사하는데요
    안치용은 초구 번트를 댔지만 허무하게 포수 파울플라이로 죽고 말죠
    이후 상황은 좀 다르긴 합니다. 2사후에 최동수의 안타가 나왔죠.
    홈에서 최정이 아웃되면서 동점에 실패했지만.. 

    좋은 찬스에서 두팀은 모두 번트를 선택하지만 모두 득점에 실패하고 맙니다.
    득점에만 실패한게 아니고 번트부터 실패했죠.

    준플부터 한국시리즈까지 번트로 인해 득점은 더 안나오고 있습니다.
    번트 성공후에도 득점이 나지않는것은 물론이고 번트 실패도 많죠..
    반면 득점은 장타에 의해서 나오고 있습니다.

    1차전 신명철의 2루타,
    3차전 박재상, 최동수의 홈런.
    2차전 배영섭의 안타를 제외하고 모두 장타로 득점이 나왔죠.

    애초에 두팀의 투수력을 보고 한점이라도 뽑으려면 번트 작전을 하는게 나을수도 있다고 봤지만..
    강력한 투수진 앞에서는 번트 작전을 성공하기도 어려운듯합니다.
    그나마 번트에 성공해도 득점도 안나구요..
    이래도 절래도 득점 내기가 참으로 힘든 시리즈네요.. 

    한국시리즈 4차전

    구장

    선발
    투수

    2011 성적

    2011 상대 성적

    원정

    경기

    방어율

    경기

    방어율

    문학

    SK

    김광현

    17

    4

    6

     

    4.84

    3

     

    2

     

    9.72

    삼성

    윤성환

    24

    14

    5

     

    3.54

    3

    2

     

     

    5.09


    승부의 분수령이 될 수 있는 4차전 선발투수는 삼성은 윤성환 , SK는 김광현입니다. 
    지난 3경기를 봤을때 역시나 선취점이겠죠?

    일단 리드를 잡으면 불펜진을 다소 무리해서라도 조기 투입해서 경기를 잡으려고 할겁니다.
    삼성이 승리하면 3승으로 SK를 벼랑끝으로 몰고 갈 수 있기 때문이고..
    SK는 승리하면 2승 2패로 시리즈를 동률로 만들어서 잠실로 갈 수 있기 때문이죠.

    이 부분에서 경기 중반 차우찬을 쓸 수 있는 삼성이 불펜을 바로 투입해야하는 SK보다는 유리해보입니다.
    SK는 김광현의 호투가 정말 절실해졌네요



    Posted by 새벽두시
    • Favicon of https://freeinvestor.tistory.com BlogIcon 자유투자자
      2011.10.29 16:23 신고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레뷰에서 추천도 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 햄톨대장군
      2011.10.30 22:08

      맞아요. 레뷰 개편후 더 불편해졌어요 ㅠㅠ

      • Favicon of https://godlessjm.tistory.com BlogIcon 새벽두시
        2011.11.01 18:07 신고

        완전 그지 같아졌어요 ㅋㅋ 누가 추천해줬는지도 모르겠네요 . 그러다보니 추천수도 급감 ㅎㅎㅎ 어쩌지 이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