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양동근

(20)
양동근 24득점 7R 6AS 맹활약, 함지훈 복귀,, 모비스 2연승 모비스 2연승 4일 토요일 경기에서 모비스는 양동근, 레더의 여전한 활약과 박구영의 3점 폭발, 복귀한 함지훈의 든든한 활약으로 최근 상승세를 타고 있던 오리온스를 제압하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양동근, 레더 두선수의 활약은 이제 더이상 말할 필요가 없을 정도입니다. 함지훈이 돌아왔지만 적응 문제도 있고, 완벽 적응을 하더라도 두 선수의 활약은 변함없을듯하네요 양동근선수는 3점슛 6개나 집어넣는 쾌조의 컨디션을 보였습니다. 3점슛 호조로 24득점을 기록한 양동근선수는 1월 17일 KT전 이후 5경기만에 20득점 이상을 기록했네요. 1, 2쿼터에만 15득점을 기록하면서 초반 분위기를 주도 했습니다. 6개의 어시스트는 자신의 경기당 평균에 딱 맞는 갯수였고.. 리바운드 7개는 덤이였네요 레더의 경우 초반에 ..
모비스, SK 격파 6위 굳히기! 접전끝에 SK에 승리했네요. 6위 싸움에 유리해진 모비스 모비스는 올스타 브레이크 이전 2경기를 모두 패하면서 2연패를 기록하며 위기를 맞는듯했지만 6위 싸움중인 LG와 SK 역시 같은 시기 연패를 당하며 모비스는 승차를 유지할 수 있었습니다. (올스타 브레이크까지 LG는 6연패, SK는 4연패를 기록중이였습니다.) 올스타전 이후 첫 경기에서 모비스는 SK를 잡고 연패에서 탈출하며 SK와의 승차를 3.5경기로 벌렸습니다. LG는 KGC를 잡고 연패를 탈출했지만 모비스의 승리로 승차 3.0을 줄이지 못하고 그대로 유지하게 되었습니다. 현재까지 모비스 19승 24패 , LG 16승 27패, SK 15승 27패인 상황입니다. (시즌 잔여경기는 모비스와 LG는 11경기 , SK는 12경기) 남은경기에서 모비스가..
울산 모비스 , 시즌 KGC 상대 첫승 힘겹게 첫승을 올렸네요. 정말 힘들게 KGC를 상대로 첫승을 올렸네요. 모비스의 현재 전력으로 KGC를 상대하는건 어려울 수 밖에 없는데요 오세근을 막을 선수가 없고, 김태술, 박찬희, 이정현을 양동근 혼자 막아내기는 쉽지가 않죠 게다가 양희종, 김성철까지 터지면 어찌할 도리가 없는 상대입니다. 일단 오세근이 경기에서 부진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오세근을 막을 4번이 약한 모비스임에도 불구하고 오세근의 공격이 날카롭지가 못했죠 슛 시도가 7개밖에 안될정도로 공격이 부진했습니다. 리바운드도 4개에 그쳤죠. 실책은 무려 5개나 기록합니다. 게다가 다니엘스가 국내선수와의 맞지 않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외국인선수 교체후 호흡을 맞춘지 얼마되지 않았을테니 당연한건지도 모르죠 21득점에 11리바운드를 잡아내며 공격에..
모비스 KT에 한점차 패배.. 아깝게 졌네요. 레더의 마지막 샷이 들어갔다면 역전 버저비터가 되었을텐데.. 아쉽게 안들어가면서 패배.. 레더가 3쿼터 후반 공격을 하다 부상을 당한것이 컸네요. 양동근, 레더가 아니면 공격을 풀어갈 방법이 없는 상황이죠 특히 페인트존 공격은 레더의 닥공아니면 답이 없습니다. 3쿼터 레더가 공격하다 KT선수와 충돌해서 꼼짝못하고 누워있을때는 정말 큰일이라도 난줄 알았습니다. 목보호대까지 하고 , 들것에 실려 나갈때만 해도 승패는 뒷전 큰 부상만 아니였으면 싶었는데 금방 돌아온거 보고.. 어라 괜찮은가? 그럼 이겨야지 그런 생각이 들더군요. 그런데 충격의 후유증인지 제대로 활약을 못하더군요.. 1쿼터에만 14득점을 올리는등 3쿼터까지 26점을 올리며 맹활약했지만..4쿼터 무득점.. 레더에 의한 페인트 존 ..
모비스 아쉬운 패배. 모비스가 아깝게 패했습니다. 모비스는 오늘(12월 29일) 홈인 울산에서 강적 KCC를 만났는데요. KCC 하승진이 출전하지 못하는 상황이여서 KCC를 잡을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더구나 6위 싸움중인 LG가 연패를 하면서 6위 자리를 차지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이기도 했죠. 1쿼터에는 낮은 슛 적중률로 인해서 단 15점에 그치며 KCC에 5점을 뒤진채 경기를 마쳤습니다. 허나 2쿼터부터 모비스 선수들이 살아나면서 KCC와 박빙의 승부를 이어갔죠. 4쿼터 초반에는 8점차까지 벌리면서 승리의 기운이 모비스쪽으로 기우는듯한 모습도 보여줬습니다. 모비스는 4쿼터 2분경 양동근의 2득점 + 보너스 자유투를 시작으로 2분간 연속 10득점을 올리며 2점 뒤진 상황을 뒤집어서 8점차까지 점수차를 벌립니다. 분위..
모비스 역전승으로 2연승! 모비스가 2연승을! 달렸습니다. 1쿼터 초반 잘나가다가 (요건 못봄) 따라잡히구.. (요것도 못봄) 조성민선수에게 탈탈 털리는것 부터 보면서 7점차까지 벌어지는것을 보면서.. 어렵구나 싶었습니다. 그래서 결국 질줄 알았는데.. 말콤토마스가 해결을 해주더군요.. 4쿼터에는 그냥 대놓고 토마스에게 패스해서 토마스가 구겨 넣기를 시전하더군요. ;; 상대 로드가 파울트러블에 걸려있었던 틈을 잘 공략했죠 사실 3쿼터 후반 , 4쿼터 초반부터 토마스에 의한 공격을 했다면 좀더 쉽게 풀어나갔을 수 도 있었지만 뒤늦게라고 그렇게 한것이 적중했다고 봐야죠 토마스는 4쿼터에만 13점을 넣으며 총 29득점 10리바운드 6블럭으로 맹활약했습니다. 블럭슛도 6개는 모비스 선수들이 KT 선수들을 따라가지 못하면서 슛 기회를 많이..
모비스 6연패.. 모비스는 6연패 9위로 추락.. 모비스 정말 대책없이 지는군요. 벌써 6연패.. 8위자리로 내주고 9위로 내려 앉았습니다. 경기는 지난 SK전의 재판이였습니다. 10여점차로 끌려가는 경기.. 정신 차리고 추격하는 중에 나오는 실책과 실패하는 슛 벌어지는 점수.. 정신 차리고 추격 .. 하는 중에 나오는 실책가 실패하는 슛 다시 벌어지는 점수.. 다시 추격.. 다시 실책.. 패배.. 높이의 열세에도 불구하고 엑페리건의 활약을 빛났습니다. 힐, 조지, 서장훈이 버티는 전자랜드의 공밑을 집요하고 공략하는데 성공한 엑페리건은 개인 최다인 33득점을 올렸고, 리바운드도 9개나 기록했습니다. 16개의 필드골중 12개나 성공시키며 슛 성공률도 좋았으며, 평소 약점으로 지적되던 자유투도 11개중 무려 9개나 성공시키는..
울산모비스 10-11시즌 SK전 첫승! 모비스가 드디어 SK에게 승리를 ㅠㅠ 1차전(12점차)-2차전(14점차) 두자리수 득점차 완패를 당했고, 3차전은 점수차를 한자지(8점차)로 줄이긴했지만 역시 패배.. SK만 만나면 작아졌던 모비스가 SK와의 시즌 네번째 맞대결에서 드디어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모비스는 1쿼터 양동근, 엑페리건이 9득점씩을 기록하며 9점을 기록하며 선전한 SK에 2점차 리드를 기록했고, 2쿼터에는 양동근이 11득점, 최윤호선수가 깜짝 5득점을 올리며 점수차를 9점차까지 벌리며 전반을 마쳤습니다. 하지만 3쿼터 모비스는 김효범(7점) 변기훈(9점)와 파울이 많았던 레더 대신 출전한 클라인허드선수(3쿼터 6점)에게 계속 점수를 허용하며 벌어 놓았던 점수를 모두 까먹고 2점차까지 쫓기게됩니다. 파울로 쉬고있던 레더선수가 4쿼터..